i’m falling in love

친구들끼리 함께 하는 작은 이스터 파티에 갔다. C 가 사귀고 있는 여자친구 K 는 미혼모다. 이 파티에 K 도 함께 왔는데, Norah 라는 귀여운 아가씨가 따라 왔다. 미국에서의 파티는 작은 접시와 술잔 하나 들고 이곳 저곳을 떠돌아 다니며 사람들과 수다 떠는 것이 전부. 오늘 모임은 친한 대학원 사람들끼리의 파티였기 때문에 그런 일은 없었지만, 늘 파티에 초대받을 때마다 대화는 어떻게 해야 할까, 라는 생각에 스트레스를 적지 않게 받는다. 마치 박정현이 한국 생황에서 가장 어려웠던 점이 인터뷰였다고 답했던 것처럼, 나도 일방적인 스피치나 격식에 맞게 정해진 대화는 괜찮지만 파티처럼 인포멀하게 루즈한 대화를 별로 친하지 않은 사람과 한다는 것에 대해서는 아직 부담을 많이 가지는 편이다.

하여, 조용히 노라가 시청하고 있는 “니모” 를 함께 보기로 했다. 마침 사람들이 돌아가며 노라를 봐주고 있었던 지라 내가 자진해서 노라와 놀아주겠다고 하고선 기회를 놓쳐 보지 못한 니모를 유심히 보기 시작했다. 다음주 2번째 생일을 맞이하는 노라와의 대화는 순조로웠다. 내가 딱히 알아 듣지 못하는 부분도 없었고, 노라도 나의 느리고 또박또박한 발음을 놓치지 않는 듯 보였다. 이미 니모를 열번은 더 본 노라는 나에게 줄거리를 이야기해주기 위해 (줄거리를 기억하고 있었을 지도 의문이지만..) 노력했고, 나 역시 노라가 흥미로워 할 부분은 직접 연기와 재롱을 겸하여 최대한 표현하려 애썼다. 그리고 노라는 아이폰 사용법을 5분만에 익히는 재능을 보여줬고, 우리는 어느새 서먹함을 뒤로 한채 가까워 지기 시작했다.

노라가 잠시 잠옷으로 갈아 입으러 간 사이 혼자 니모를 열심히 보고 있는데 밖에서 “my jong, my jong” 하는 소리가 들려서 거실로 나가보니 노라가 쪼르륵 나를 향해 달려 오며 다시 니모에 집중해 보자는 의사를 강력히 표현했다. 결국 우리는 엔딩을 보았고, 노라는 여느 미국인이 그러하듯 쿨한 모습으로, 붙잡고 우는 기색은 전혀 없이, 활짝 웃으며 작별인사를 한 후 어머니의 품에 안겨 사라졌다.

우리의 짧은 데이트는 그렇게 해서 끝이 났다.


but I miss her!

6 thoughts on “i’m falling in love

    • 그 말을 듣는 순간 순종적인 한 남자가 되어 버리고 말았습니다.

  1. 아이쿠 저런 아가씨가 붙잡고 울었다면 맘 아파서 어찌 보내겄어요 (하..한편으론 싫지만은 않았을 것 같기도 하고요ㅎ)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