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zzkamikaze: Supersonic Revolutions

 

 

음악을 들을 때 장르를 많이 편식하는 편은 아닌데, 요즘은 돈이 없어서 꼭 들어야 하는 음반만 구입하다 보니 어쩔 수 없이 몇몇 장르의 음악만을 듣게 된다. 모든 학문이 지향하는 목표는 하나이고 모든 종교가 추구하는 바도 동일한 것이듯이 음악의 경우도 결국 좋은 음악은 장르에 상관없이 귀에 걸리기 마련이다. 문제는 얼마나 부지런하게 자신의 ‘주종목’ 이 아닌 부분들을 메꿔 나가느냐다.

Jazzkamikaze 는 밴드 이름이 처음에 참 맘에 안들었더랬다. 의도는 대충 알겠는데, 그래도 재즈와 카미카제를 합성시키면 안되지 이사람들아.. 밴드 이름에서 드러나듯이 이들이 추구하는 음악은 기본적으로 재즈다. 하지만 우리가 흔히 재즈하면 연상하게 되는 그런 고전적인 형태의 재즈음악이나 최근의 스탠더드 재즈가 아닌, 다양한 장르의 음악들을 편식없이 섭취해 뭉뚱그려버리는 퓨전 재즈를 기반으로 하고 있다. 나는 재즈에 대해서는 거의 문외한에 가깝지만, 지금까지 들었던 재즈 음악들 중 가장 다른 장르에 대해 열려 있는 모양새를 취하고 있다고 느꼈다. 어떤 곡에서는 하드록적인 악법을 택하고, 다른 곡에서는 팝적인 보컬이 전면으로 나온다. 올려 놓은 “bring back spring” 은 거침없이 시원한 질주가 마치 드림 씨어터를 듣는 느낌까지 든다. 여러모로 흥미로운 음반이다.

2 thoughts on “Jazzkamikaze: Supersonic Revolutions

  1. 참으로 흥미있는 음악을 하는 친구들이군요.. Milse Davis부터 재즈를 시작하여 퓨전재즈쪽 음반들 참으로 귀에 안들어 오는데, 이 친구들은 재즈란 단어를 굳이 밴드명에 넣을 필요가 있었을까싶은 음악들을 들려주네요.. 신나는 음악입니다. 그리고 이런 팀 참으로 영민하지 않습니까? 음반자켓부터 일단 먹구들어가는…^^ 신인들이 꼭 염두에 두어야 할 부분이죠..ㅎㅎ

    • 우선 신나고 재밌죠. 그래서 계속 듣게 되구요. 듣다 보면 꽤 탄탄해요. 그래서 더 매력을 느끼게 되구요.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